생활문화

생활문화

어린이들의 도전과 성장을 응원하는 춤 '얍! 얍! 얍'



어린 생명이 성장하는 작지만 의미 있는 성공의 의미를 담은 어린이 무용 '얍! 얍! 얍!'이 오는 18~26일까지 서울시 서초구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에서 국립현대무용단이 공연한다. 

 

'얍! 얍! 얍!'은 안무가 밝넝쿨과 인정주가 창작한 것으로, 어린이들의 일상에서 마주하는 여러 도전과 성장의 순간을 다룬다. 

 

공연은 '수의 춤', '자연의 춤', '시간의 춤', '봐봐!! 춤', '나, 너 춤' 등 총 5개의 장면으로 구성되었다. 

 

특히 공연의 주요한 요소인 무대 위에 설치된 거대한 나무에 새로운 생명력을 불어넣고 어린이들의 순수한 감성과 자연의 성장을 상징적으로 표현했다. 

 

여름철 제주 여행 필수 코스! 건강과 맛을 한 번에 잡는 방법은?

려 충렬왕 때부터 먹기 시작해 조선시대에는 임금에게 진상되었으며, 현재 국내 유통 말고기의 70% 이상이 제주산이다. 제주도는 불법 도축을 막기 위해 비육마를 사용하고 있다.말고기는 불포화지방산인 팔미톨레산이 풍부해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혈당 관리를 돕는다. 또한 글리코겐, 칼슘, 철 성분이 많아 골다공증 예방에 좋으며, 말기름은 피부질환 완화에 효과가 있어 화장품 원료로 사용된다. '동의보감'에는 말고기가 신경통, 관절염, 빈혈, 척추질환 치료에 효험이 있다고 기록되어 있다.제주 사람들은 말고기를 가장 신선하게 회로 먹는 것을 선호하며, 말의 막창인 검은지름은 껍질의 쫄깃함과 기름의 고소함이 일품인 별미로 꼽힌다. 검은지름은 귀한 부위로 말 1마리당 1m 정도만 나온다. 제주 토박이들은 검은지름을 수육이나 탕으로 즐기기도 한다.제주에는 말고기 전문점이 많으며, 관광객들은 육회, 구이, 찜, 탕, 샤부샤부 등 다양한 코스 메뉴를 즐긴다. 제주도민들은 주로 저녁에 말고기 회에 소주 한잔을 곁들이거나 검은지름을 끓여 먹는다.여름 휴가철 제주를 방문한다면 이색 보양식인 말고기를 맛보는 것을 추천한다. 말고기는 어른들뿐 아니라 젊은 세대에게도 점점 인기를 끌고 있다.